“집에 어떻게 왔지?” 술만 마시면 ‘필름’ 끊기는 사람, ‘치매’ 의심해야 한다.

“집에 어떻게 왔지?” 술만 마시면 ‘필름’ 끊기는 사람, ‘치매’ 의심해야 한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초로기 치매’는 65세 이전에 치매 증상이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이처럼 치매는 고령층뿐만 아니라 젊은층에서도 발병한다.

술을 먹고 필름이 끊키는 현상이 자주 반복된다면 그냥 넘어가선 안 된다.

초로기 치매에는 다양한 이유가 있지만 실제 초로기 치매의 원인 약 10%가 음주로 인한 치매라고 한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전문가들은 술을 마신 뒤 필름이 자주 끊킨다면 초로기 치매 위험이 큰 것으로 봐야 한다고 진단했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