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 1학년 여아 모텔로 끌고 가 ‘성폭행’한 40대 “선처 호소..” 징역 15년 구형

초등 1학년 여아 모텔로 끌고 가 ‘성폭행’한 40대 “선처 호소..” 징역 15년 구형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지난 18일 대전지방법원 천안지원 제3형사부 심리로 열린 A씨(47)의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사건 결심 공판서 징역 15년을 선고해달라고 검찰이 요청했다.

A씨는 지난 4월 25일 충남의 한 초등학교 앞을 지나가던 초등학생 1학년(8) 여아를 강제 추행 후 자신이 묵던 여인숙으로 끌고 가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 기소된 바 있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18일 검찰은 “피해 아동이 피해 사실을 구체적으로 진술하고 피해아동의 신체 상해는 병원의 소견을 봐도 성폭행 시도로 생긴것”이라 말하면서 피고인에게 동종 범죄 전력이 있어 재범 위험이 높다며 중형을 요구했다.

A씨는 징역 15년형을 선고 받았지만 A씨의 변호인은 “피고인이 죄를 저지른 것에 대해 반성하고 있다. 하지만 성폭행 혐의는 일관되게 부인하고 있으며 사건 당일 과음해 우발적 범행이었고 정신 질환을 앓고 있는 점, 노모를 부양해야하는 점을 고려해달라” 며 선처를 호소한 바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