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에도 발에서 땀나는 양털 가득 후끈한 ‘반스 올드스쿨 셰르파’

겨울에도 발에서 땀나는 양털 가득 후끈한 ‘반스 올드스쿨 셰르파’

사진 반스

날씨가 쌀쌀해지고 있는 가운데 한겨울에도 발 시릴 걱정 없어보이는 털이 복실복실한 운동화가 등장했다.

반스에서 내놓은 ‘윈터 컬렉션 셰르파 올드스쿨’이라는 이름을 가진 해당 제품은 신발 전체가 복실복실한 양털로 뒤덮혀 있다.

사진 반스

기존 반스의 베스트셀러인 올드스쿨의 디자인에 소재만 양털로 바뀐 것 이지만 기존 올드스쿨보다 한껏 귀여워졌다.

또한 낮은 발목으로 다리를 더 길어보이게 만들어 주는데다 편한 착화감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저작권자 위키블루] 강수지 기자

ks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