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오는 11월 부산 올 가능성 높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오는 11월 부산 올 가능성 높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지난 24일 국가정보원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오는 11월 부산에서 열리는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담에 참석할 수 있다”고 전했다.

기사와 관련없는 자료

자유한국당 브리핑에 따르면 국정원은 위와 관련해 “아직은 잘 모르겠다. 비핵화 협상의 진전과 연계돼서 전개될 것으로 본다”라며 북핵 협상에 진전이 있으면 가능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각종사건사고] 김유진 기자 kyj@cmmk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Close Menu